• 가을철-야외활동-시-주의해야-하는-발열성-질환

    가을철 야외활동 시 주의해야 하는 발열성 질환

    선선한 날씨, 높고 푸른 하늘. 가을은 나들이 가기 좋은 계절로 가을의 시작과 함께 산과 들 곳곳에 사람들이 북적인다. 하지만 가을에는 쯔쯔가무시증, 신증후군출혈열, 렙토스피라증 등 발열성 질환이 발생하기 쉬워, 야외활동 시 주의해야 한다. 야외활동 후 열이 나면 이러한 질환을 의심해 보아야 하며, 단순히 감기 등 가벼운 질환이라고 생각하고 넘겨서는 안된다. 또한 병원을 방문할 때에는 의료진이 초기에 […]

  • 오래가는-몸살-알고보니-대상포진

    오래 가는 감기 몸살? 알고보니 대상포진

    낮과 밤의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신체가 온도 변화에 적응을 잘 못해 면역력이 저하되기 쉽다. 이런 때에는 감기 등 다양한 질환이 발생하기 쉬운데, 50대 이후에서는 대상포진을 주의해야 한다. 대상포진은 계절에 따라 발생률의 차이를 보이는 질환은 아니지만, 우리나라의 경우 더위나 일교차로 인해 면역력이 저하되기 쉬운 7~9월에 호발하는 양상을 보인다. 정의 및 원인 대상포진(herpes zoster)은 과거에 수두에 걸렸거나 수두 […]

  • 서늘한-아침-저녁-환절기-편도염-주의

    서늘한 아침 저녁, 환절기 편도염 주의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9월이 되면, 아침 최저기온이 20℃ 정도로 내려가 창문을 열고 자면 서늘한 바람이 들어온다. 하지만 한낮 최고기온은 아침보다 10℃ 가량 높아지면서 일교차가 커지는 곳도 많다. 이처럼 일교차가 큰 날씨가 지속되면 편도염 환자가 늘 수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월별 편도염 진료 환자(2009-2013)는 3~4월 환절기에 증가하다 여름철에 감소하고 9월부터 다시 증가하는 양상을 […]

  • 우리아이-입학-전-점검해야-할-건강

    우리 아이, 입학 전 점검해야 할 건강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자녀의 부모가 아이의 원활한 학교 적응을 위해 신경써야 할 일이 한두 가지가 아니다. 그 중에서 자녀의 건강상태 확인은 아이의 원활한 학교생활 적응을 위해 부모가 꼭 해줘야 할 일이다.   예방접종 내역 확인 아이들의 건강한 학교 생활을 위해서는 감염병을 미리 예방해야 한다. 어린이가 초등학교에 취학하는 만 6~7세는 영유아 때 받은 예방접종의 면역력이 점차 […]

  • 겨울철-유난히-추위를-잘-타는-경우,-원인과-대처방안은

    겨울철 유난히 추위를 잘 타는 경우, 원인과 대처방안은?

    찬바람이 불기 시작하면 추위를 유난히 많이 타는 사람들이 있다. 외출을 위해 내복도 꺼내 입고 두꺼운 외투로 옷깃을 여며보지만, 그것 만으로는 역부족인 경우가 있다. 특히 손발이 찬 경우 따뜻한 집안에 들어와도 찬 손발은 쉽게 녹지 않아 불편함을 야기하기 쉽다. 지금부터 추위를 잘 타는 경우의 원인은 무엇이고,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살펴보기로 하자. 유난히 추위를 타는 것, 질병일까? […]

페이지 2 의 1612345...10...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