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음료-먹는-습관이-건강을-바꾼다

    음료 먹는 습관이 건강을 바꾼다

    우리는 날마다 세끼 식사를 한다. 배가 고파서도 먹지만, 기분 상태에 따라서 또는 사람을 대하다 보면 으레 함께 하는 것이 먹는 일이다. 그 만큼 먹는다는 것은 우리의 삶과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특히 우리의 건강 상태에 큰 영향을 준다고 알려져 있기 때문에 요즘 현대인들은 먹거리에 관심이 참 많다.   평소 뚱뚱하다고 생각하지는 않았지만 체격이 좋다는 말은 늘 […]

  • 우리집-냉장고는-안전할까

    우리집 냉장고는 안전할까?

      음식을 냉장고에 보관하는 것만으로도 식중독을 예방할 수 있을까? 우리 집 냉장고에서도 식중독 균이 발견될 수 있다.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    요즘 날씨가 추워지면 주말에 외출하기보다는 집에서 음식을 주문하거나 직접 조리해서 먹는 경우가 많다. 여러 가지 음식을 차려서 맛있게 먹고 나면 항상 먹고 남은 음식 때문에 고민이다. 남은 찌개나 반찬을 기온이 낮으니까 상온에 보관해도 괜찮지 […]

  • 피부과-의사는-목욕을-하지-않는다

    피부과 의사는 목욕을 하지 않는다?

     피부는 우리의 몸을 외부로부터 보호하는 중요한 기능을 수행한다. 세균, 환경유해물질 등이 우리 몸으로 들어오는 것을 막아주어야 하며, 반대로 우리 몸의 영양분이나, 수분 등이 외부로 손실되는 것을 막고 있다. 이런 뛰어난 피부의 보호기능은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 피부를 보호하는 ‘각질층’ 피부 가장 바깥쪽에는 각질층이 존재한다. 이 각질층이 피부를 보호하는 기능을 한다. 피부가 존재하는 이유는 각질층을 만들기 위함이라고 […]

  • 수험생에게-또다시-찾아온-“두통과-스트레스”

    수험생에게 또다시 찾아온 “두통과 스트레스”

          대학수학능력시험 후에도 입시는 끝나지 않고, 오히려 새로 시작하는 것만 같다. 수능시험의 스트레스가 채 가시기도 전에 면접이나 논술고사를 준비하면서 또 다른 긴장과 불안에 휩싸이게 된다. 이 과정에서 수험생들은 또 건강문제를 겪을 수 있는데, 여기에서는 이들이 대표적으로 겪을 수 있는 두통과 스트레스에 대해 알아볼 것이다.   수험생 두통   매년 11월에는 대입수학능력시험이 있다. 하지만 […]

  • 암-검진을-스스로에게-선물하자

    암 검진을 스스로에게 선물하자!

        장수를 넘어 100세 시대가 눈앞이지만, 오래 살수록 암에 걸릴 확률 또한 증가한다. 2014년 한국인 기대수명은 80세(남자 77세, 여자 84세), 건강수명은 70세 정도이다. 80세까지 산다고 가정했을 때, 암에 걸릴 확률은 남자는 5명 중 2명(37.9%), 여자는 3명 중 1명(32.7%)이다.   가늘고 길게 사는 것은 더 이상 축복이 아니며, 중요한 것은 수명의 질이다. 기대수명과 건강수명의 차이를 […]

페이지 15 의 15« 처음...1112131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