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백질을-둘러싼-오해와-진실,-저단백식

    단백질을 둘러싼 오해와 진실, 저단백식

    간과 콩팥의 기능이 저하된 사람들에게는 단백질 섭취를 줄이도록 권장하고 있다. 올바른 저단백 식사는 무엇일까?  저단백식에 대한 오해 사례1 몸이 쉽게 피로해지고 몸이 부어서 병원에 다녀온 박가을씨는 만성 콩팥병 4단계라는 소견을 듣게 되고 이와 함께 단백질 섭취를 줄이라는 이야기를 듣게 되었다. 그 이후부터 가을씨는 평소 좋아하던 고기를 일절 섭취하지 않으며 주변인으로부터 신장에는 검은콩이 좋다는 이야기를 듣고 검은콩을 넣은 밥과 […]

  • 이놈의-뱃살,-반드시-빼고-말-테다

    이놈의 뱃살, 반드시 빼고 말 테다!

      누구나 한 번쯤은 다이어트에 대한 고민을 해 보았을 것이다. 물론 체중을 늘리고 싶어하는 사람도 있지만, 건강상 또는 미용상의 이유로 체중을 줄이고 싶어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과거와 다르게 식생활이 변화되면서 비만 인구가 늘고 있고(아래 그림 참고), 다이어트에 대한 관심 역시 급증하면서 온라인이든 오프라인이든 “살 빼는 법”과 관련된 정보들이 난무하고 있다. 하지만 이들 정보 중에는 […]

  • 당뇨병,-병을-알고-나를-알면-백전백

    당뇨병, 병을 알고 나를 알면 백전백승!

      – 음식으로 혈당 조절을 원한다면, 내가 섭취한 음식의 탄수화물 양과 종류를 고려할 것! – 지난 2013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30세 이상의 성인 10명 중 1명이 당뇨병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20~30대 비만인구의 증가에 따라 앞으로 당뇨병 환자의 수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당뇨환자는 무엇보다 식사 조절과 규칙적인 운동, 적절한 약물 치료가 […]

  • 술과의-한판-승부,-숙취를-극복하려면

    술과의 한판 승부, 숙취를 극복하려면

    연말이 다가올 때면 연이은 술자리와 회식이 직장인들의 건강을 위협한다. 감기몸살에 하루 종일 콜록거리는 사람, 인간관계를 위해 부득이하게 참석하는 사람, 숙취로 벌겋게 상기된 직장 동료 등 음주가무에 취한 피곤한 연말을 보내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과음을 강요하는 음주문화가 여전한 상태에서 매일 이어지는 술자리로 인해 직장인이라면 누구든 “계속되는 술과의 전투에서 어떻게 하면 이길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해 보았을 것이다. […]

  • 11월은-폐경의-달,-여성-호르몬으로-폐경-증상-잡을-수-있을까

    11월은 폐경의 달, 여성 호르몬으로 폐경 증상 잡을 수 있을까?

    쌀쌀한 바람이 옷깃을 여미게 하는 11월. 열성 홍조를 경험하고 있는 폐경 여성에게는 괴로운 계절이다. 추운 날씨에도 열감을 쉽게 느끼고 발갛게 달아오르며 땀을 흘린다면? 추운 곳에 있다가 실내에 들어오면 걷잡을 수 없는 땀 때문에 당황하기도 하고, 언제 더웠냐는 듯이 금새 한기가 느껴져 감기에 걸리기도 한다. 폐경이 된 어머니는 창문을 열어야 할 정도로 더운데 가족들은 그 마음을 […]

페이지 4 의 9« 처음...23456...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