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래가는-몸살-알고보니-대상포진

    오래 가는 감기 몸살? 알고보니 대상포진

    낮과 밤의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신체가 온도 변화에 적응을 잘 못해 면역력이 저하되기 쉽다. 이런 때에는 감기 등 다양한 질환이 발생하기 쉬운데, 50대 이후에서는 대상포진을 주의해야 한다. 대상포진은 계절에 따라 발생률의 차이를 보이는 질환은 아니지만, 우리나라의 경우 더위나 일교차로 인해 면역력이 저하되기 쉬운 7~9월에 호발하는 양상을 보인다. 정의 및 원인 대상포진(herpes zoster)은 과거에 수두에 걸렸거나 수두 […]

  • 계절변화와-함께-오는-우울증-극복방법

    계절변화와 함께 오는 우울증 극복방법

    사람의 기분은 여러 요인에 의해 영향을 받는데 계절적 흐름도 영향을 미친다. 계절에 의한 우울증은 계절성 우울증 혹은 계절성 정동장애라고 하며 가장 흔한 형태는 가을과 겨울에 일조시간이 줄어들면서 우울감, 무기력증 등 여러 증상이 나타나다가 봄과 여름이 되면 증상이 나아지는 것이다. 두 번째로 흔한 형태가 늦봄부터 초여름 사이에 발생하는 ‘여름 우울증’이다. 무더위와 함께 불면, 불안, 짜증, 식욕감소 […]

  • 자외선으로부터-피부-지키기

    자외선으로부터 피부 지키기

    태양 속 자외선은 기미, 주근깨, 검버섯 등의 색소성 질환 뿐만 아니라 일광화상, 피부노화 등을 야기할 수 있다. 여름에는 태양 빛이 강해지는 만큼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기 위한 조치들이 취해져야 한다. 지금부터 자외선이 무엇인지 알아보고,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지키기 위한 방법을 살펴보자. 자외선이란? 자외선은 파장의 길이에 따라 A,B,C로 나뉜다. 그 중 우리에게 영향을 주는 것은 자외선 A와 B이다. […]

  • 무더위-속-모기-매개-감염병-주의

    무더위 속 모기 매개 감염병 주의

          날씨가 무더워짐에 따라 모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모기가 매개체가 되어 발생하는 대표적인 질환은 말라리아와 일본뇌염으로 하절기에 급증하기 때문에 이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말라리아 말라리아는 무엇일까? 말라리아는 얼룩날개 모기류에 속하는 암컷 모기가 사람의 피를 빨아들일 때 원충(미생물)을 인체로 주입함으로써 전파되는 급성 발열성 감염병으로 우리나라에서는 주로 중국 얼룩날개 모기 암컷이 말라리아 원충을 전파시킨다. […]

  • 휴가필수아이템

    휴가 필수 아이템, 상비약 챙기셨나요?

      누구나 휴가지에서 갑작스런 사고나 배탈, 설사로 약을 필요로 했던 경험이 있었을 것이다.   휴가를 떠나기 전 먹을 것이나 입을 것은 꼼꼼히 챙기면서 상비약 챙기는 것은 간과하는 경우가 있다. 상비약을 챙겼지만 한번도 사용한 적이 없었거나 편의점에서도 상비약을 판매하기 때문에 휴가지에서도 쉽게 약을 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예기치 못한 상황이 발생했을 때 약이 […]

페이지 1 의 812345...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