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월은-폐경의-달,-여성-호르몬으로-폐경-증상-잡을-수-있을까

    11월은 폐경의 달, 여성 호르몬으로 폐경 증상 잡을 수 있을까?

    쌀쌀한 바람이 옷깃을 여미게 하는 11월. 열성 홍조를 경험하고 있는 폐경 여성에게는 괴로운 계절이다. 추운 날씨에도 열감을 쉽게 느끼고 발갛게 달아오르며 땀을 흘린다면? 추운 곳에 있다가 실내에 들어오면 걷잡을 수 없는 땀 때문에 당황하기도 하고, 언제 더웠냐는 듯이 금새 한기가 느껴져 감기에 걸리기도 한다. 폐경이 된 어머니는 창문을 열어야 할 정도로 더운데 가족들은 그 마음을 […]

  • 내몸을-지키는-습관--뇌를-지키고-싶은자,-움직여라

    내몸을 지키는 습관- 뇌를 지키고 싶은자, 움직여라

      우리 몸을 움직이는 가장 중요한 기관, 뇌.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적당한 운동만으로도 뇌를 건강하게 지켜낼 수 있다. 뇌 건강은 물론 몸의 건강을 지키고, 기분까지 좋아지는 일석삼조의 유익한 운동을 소개한다. 치매예방에 좋은 걷기 유산소 운동인 걷기는 우리 몸의 기관이 골고루 움직이도록 돕고, 심폐기능을 향상시킬 뿐 아니라 발바닥의 자극을 통해 혈액순환이 촉진되도록 한다. 혈액순환을 […]

  • 어르신들-식사,-이렇게-챙겨드세요

    어르신들 식사, 이렇게 챙겨드세요

      – 적은 분량으로 자주 먹되, 규칙적으로   – 단백질과 칼슘이 풍부한 식품, 적당한 수분 섭취 잊지 말 것 나이가 들면서 우리 몸의 각 신체기관들은 노화가 진행된다. 노화에 따라 구강 상태가 불량해지고, 점차 틀니를 하게 된다. 음식의 맛과 향에도 둔해지게 되어 음식을 잘 먹지 못하게 된다. 음식의 맛도 줄어들면서 다양한 음식을 먹지 못하게 되고, 결국 […]

  • 아는-만큼-보인다,-스트레스-정복하기

    아는 만큼 보인다, 스트레스 정복하기

      현대인에게 스트레스는 더 이상 간과할 수 없는 핵심적인 정신건강 문제이다. 이제 건강한 몸과 마음을 위해 스트레스 관리는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었다. 하지만 스트레스는 우리 몸이 외부나 내부 자극으로부터 자신을 방어하고자 하는 본능적 반응이기도 하다. 그렇다면 모든 스트레스가 다 나쁜 걸까? 스트레스에 대해 알아보자.  스트레스는 왜 생기나요? 대개의 경우 뭔가 평소와 다른 새로운 일이 생기거나, […]

  • 노화방지, 어떻게 할 수 있나요

    노화방지, 어떻게 할 수 있나요?

    동서양을 막론하고 오래 살고자 하는 것은 인간 본연의 욕구이다. 하지만 그 누구도 단순히 오래 살기만을 바라지는 않는다. 죽는 마지막 순간까지 최대의 건강을 누리는 것 또한 인간의 중요한 바람이다. 현대 의학에서 노화방지의 목표는 바로 최적의 건강상태로 최대의 수명을 사는 것이라 할 수 있다. 노화방지 요법 노화방지 요법에는 노화방지 식이요법, 운동요법, 영양소 공급, 호르몬 대체요법이 있다. 노화 […]

페이지 3 의 612345...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