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리-아이를-위한-이유식,-똑똑하게-시작하기

    우리 아이를 위한 이유식, 똑똑하게 시작하기

        모유나 분유만 먹던 아기들에게 이유식은 “성장”을 위한 초석이다. 단계적으로 이유식을 시작하면서 다양한 음식의 맛과 질감을 익히고, 수저로 식사하는 법을 배우게 된다. 그리고 모유나 분유만으로는 채울 수 없는 영양소들을 이유식을 통해 공급받는다.   아이에게 최고의 이유식을 해주고 싶은 엄마, 아빠에게 이유식 선택이란 결코 쉬운 문제가 아니다. 특히나 영유아기는 어제, 오늘이 다르게 급속도로 성장하기 때문에 […]

  • 어르신들-식사,-이렇게-챙겨드세요

    어르신들 식사, 이렇게 챙겨드세요

      – 적은 분량으로 자주 먹되, 규칙적으로   – 단백질과 칼슘이 풍부한 식품, 적당한 수분 섭취 잊지 말 것 나이가 들면서 우리 몸의 각 신체기관들은 노화가 진행된다. 노화에 따라 구강 상태가 불량해지고, 점차 틀니를 하게 된다. 음식의 맛과 향에도 둔해지게 되어 음식을 잘 먹지 못하게 된다. 음식의 맛도 줄어들면서 다양한 음식을 먹지 못하게 되고, 결국 […]

  • 과일섭취지나쳐도-콜레스테롤-높인다

    과일 섭취 지나쳐도 콜레스테롤 높인다.

    56세 여성이 콜레스테롤이 245 mg/dL 로 약간 높아 자신에 적절한 영양치료를 위해 병원을 방문했다. 환자는 밥과 나물 위주의 식사, 콜레스테롤을 낮춘다고 하는 콩류, 견과류, 올리브유를 규칙적으로 드시고 있었고, 콜레스테롤을 줄이는데 도움이 된다고 하는 과일을 열심히 먹고 있었다. 튀김이나 고기류, 기름진 음식은 전혀 먹지도 않는데 콜레스테롤이 높아 유전인 것 같다고 했다.   몸에 좋은 음식만 먹는 […]

  • 콜레스테롤-높을수록-자주먹어

    콜레스테롤, 높을수록 자주 먹어라

    67세 여성이 고기도 먹지 않고, 많이 먹지도 않는데 콜레스테롤이 높다고 하셨다. 이 분은 콜레스테롤이 330 mg/dL (정상 200 mg/dL 이하), 키와 몸무게는 158cm, 68kg 로 비만한 분이셨다. 과거 식습관에 대해서 살펴보니, 50대까지 아침을 먹지 않고, 두 끼 식사를 하셨고 밤에는 음주도 주 2-3회 정도 하셨다고 한다. 현재는 고기 등 콜레스테롤이 높다는 음식은 드시지 않았고, 여전히 […]

  • 뱃살과의-전쟁,-성별-·-연령별-원인에-따라-접근법-달라야

    뱃살과의 전쟁, 성별 · 연령별 원인에 따라 접근법 달라야

       중년 이전 남성 술 · 폭식 · 아침 결식이 원인 → 굶지 말고 음주 · 식사량 줄이기 중년 이후 남성 근육량 감소로 인한 배탄력감소가 원인 → 지나친 소식 · 채식 피하고 근력 운동 시작하기 중년 이전 여성 폭식 · 과로와 활동량 부족이 원인  → 제 때 식사 및 휴식 늘리고 운동보다 일상의 활동 늘리기 중년 이후 여성 굶거나 […]

페이지 5 의 7« 처음...345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