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놈의-뱃살,-반드시-빼고-말-테다

    이놈의 뱃살, 반드시 빼고 말 테다!

      누구나 한 번쯤은 다이어트에 대한 고민을 해 보았을 것이다. 물론 체중을 늘리고 싶어하는 사람도 있지만, 건강상 또는 미용상의 이유로 체중을 줄이고 싶어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과거와 다르게 식생활이 변화되면서 비만 인구가 늘고 있고(아래 그림 참고), 다이어트에 대한 관심 역시 급증하면서 온라인이든 오프라인이든 “살 빼는 법”과 관련된 정보들이 난무하고 있다. 하지만 이들 정보 중에는 […]

  • 어디에서든,-청결한-음식-알맞게-먹자

    어디에서든, 청결한 음식 알맞게 먹자

    – 모든 음식의 기본은 바로 청결에서 시작합니다. 여성의 사회 활동 증가와 외식산업의 성장, 학교의 단체급식 확대 적용 등 생활 양식이 변화함에 따라 우리 식생활에서도 과거와 다른 양상이 관찰되고 있다. 특히 외식의 증가와 아침 결식을 포함한 불규칙한 식사 패턴의 증가를 꼽을 수 있으며, 건강한 식생활을 위해 이에 대한 고려가 필요하다.   이처럼 식생활의 패턴이 점차 가정 […]

  • 보양식-먹는다고-다-건강해질까-내-몸에-맞는-여름-보양식

    보양식 먹는다고 다 건강해질까? 내 몸에 맞는 여름 보양식

      더위 앞에선 장사가 없는 법인지 유난히 기력 없고, 식욕도 부쩍 떨어졌다고 느끼는 사람이 많을 것이다. 그래서인지 흔히 여름만 되면 체력 회복과 식욕 증진을 위해 보양식을 떠올리는 것 같다. 그러나 몸을 보하고 강하게 한다는 의미의 보양식이 정말 문자 그대로의 효과가 있을까? 그 효과는 음식을 받아들이는 내 몸의 건강 상태에 좌우된다. 만약 자신의 건강 상태를 정확히 알지 […]

  • 단백질을-둘러싼-오해와-진실,-고단백식

    단백질을 둘러싼 오해와 진실, 고단백식

    한 끼니 식사가 단백질만으로 채워져 있는 식사는 올바른 식사형태가 아니다. 그렇다면 올바른 고단백식은 무엇일까?   TV나 인터넷 같은 매체에 등장하는 다른 건강 관련 단어에 비해 “단백질”이라는 단어가 어렵게 느껴지는 사람들은 아마 없을 것이다. 그래서 고단백식을 큰 거부감 없이 받아들이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단백질이라는 단어의 친근감과는 별개로 고단백식에 대한 오해를 하고 있는 사람들이 종종 있다.   […]

  • 당뇨병,-병을-알고-나를-알면-백전백

    당뇨병, 병을 알고 나를 알면 백전백승!

      – 음식으로 혈당 조절을 원한다면, 내가 섭취한 음식의 탄수화물 양과 종류를 고려할 것! – 지난 2013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30세 이상의 성인 10명 중 1명이 당뇨병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20~30대 비만인구의 증가에 따라 앞으로 당뇨병 환자의 수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당뇨환자는 무엇보다 식사 조절과 규칙적인 운동, 적절한 약물 치료가 […]

페이지 4 의 7« 처음...23456...마지막 »